까칠하고 도도하신 열매냥

하지만 간식앞에선 한 없이 저렴해지시죠



특히 제가 뭘 먹으면 꼭 와서 한입주세요~ 하며 앵기곤하지요

다만 먹을게 사라지면 빛의 속도로 쌩하니 가버리지만요

남푠님하에게는 그래도 덜 까칠하게 구시면서

저한테는 왜 그러실까요?


저는 발톱깎고, 귀청소하고, 턱드름 제거하고, 잇몸 검사하고, 눈꼽떼고, 콧딱지 떼고,

약먹이고, 안약 넣고, 털빗기고, 항문낭짜고, 목욕시키는 것 밖에 안했는데

진짜 왜 그럴까요?

설마 저거 쪼금 한 것 때문일까요?

 이왕 나쁜 역활은 다 하는 김에 괭이 소굴의 악당집사가 되겠어요

그래요 전 한창 예민해서 삐뚫어지기 쉬운 31세 니까요 ㅎㅎ

괘씸한 마음에 안티샷을 대 방출하기로 했어요

 


왕년에 칼좀 씹고 삥 좀 뜯은 언니 포스가 물씬 납니다 그려~

저한테서 안주 갈취해 갈때부터 알아 봤어야해요

오늘부터 열매 너는 궁물도 없다!

(건더기는 좀 있을지 모르지만........ㅡ,.ㅡ;;)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 연애13년째 주부 2011.12.15 11:44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열매 안티샷 인가요?
    이쁨돋는데!!!!
    난 앙칼진 뇨자가 조트라!!!
    저두 히이라기님이하시는
    저 쪼그만 신경을써주는데
    이색히들..나는 밥주는 식모로 알고
    신랑은 한없이 좋은 아빠로 여기는..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1.12.15 11:54 신고 수정/삭제

      그죠 그죠~~ 저거 쪼금? 했다고 넘한거 아닙니꽈?

  • 프릭 2011.12.15 11:53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열매의 마음은 너무나 섬세해서
    히이라기님의 저렇게 <<쪼끔>>한거에도 상처를 받습니닷 ㅋㅋㅋ

    열매는 볼수록 특이해요
    제가 본 삼색이들은 흰색없이 고등어무늬와 노랑무늬가 많던데
    열매는 흰색바탕에 골고루 가졌어요 (으흐흐 이뻐~)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1.12.15 11:58 신고 수정/삭제

      저 <쪼끔>의 타격이 넘 커요 힝힝~~
      저렇게 이쁜 코트를 골라 입고 구걸했으니 남푠님하가 눈에 하트를 그리고 업어 왔겄죠 한창 인공수유할때 저보고 얼마나 머라고 머라고 궁시렁 거리기만 하고 손꾸락 하나 까딱 안하더니 열매는 자기가 출근전에 수유해놓고 출근하고 그랬어요 치사뿡하게 흥흥!!
      남푠님하가 심하게 딸바보예요 쳇쳇!!

  • 캐티 2011.12.16 01:35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안티샷 맞나요? 이쁘기만한데..
    썩소사진은 쫌 웃기지만 ㅋㅋㅋ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1.12.16 18:23 신고 수정/삭제

      더 심한 안티샷을 찍으려 노력중이예요 움하하하

  • 은빛바람 2011.12.16 23:19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음..어디가 안틴가요????

    아무리 찾아도 안티는 없잔습니까!!! ㅋㅋㅋ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1.12.17 21:29 신고 수정/삭제

      이걸론 안티가 안되남요? 더 쎈걸 찍어야겠네여 ㅠ,.ㅠ

  • Favicon of http://jaeyunnz.tistory.com BlogIcon 윤냥NZ 2011.12.22 09:17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열매의 썩소!! 와 시크한표정~~~ +_+
    그죠.. 애들은 저거 쪼끔 했는데... 기본인데... 놀아준다고해도 안오드라고요..ㅠ.ㅠ!
    이런 다리 짜리몽땅한 강아지 스키가...ㅠ.ㅠ (<- 사촌언니 개인데 손질이 안되있어서 가끔가서 봐주다보니..)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1.12.23 00:30 신고 수정/삭제

      저거 쪼끔에 시크가 쩔지요~ 저 쪼끔을 담담해야 하는 사람은 참 애정과 무관하게 악당이 되나봐요 ㅠ,.ㅠ

  • 무지개 2012.03.11 22:25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열매양 정말 얼굴이 미묘 돋네요..
    알흠다운 얼굴이예요...
    원래 아름다운 장미에는 가시가 돋는법 ㅎㅎ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3.12 21:06 신고 수정/삭제

      홍주오빠한테 나쁜 것만 배워가지고... 이쁜게 인물깝한다고 얼마나 튕기는지 몰라요 ㅠ,.ㅠ


얼마전 남포동에 다녀왔었습니다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아름다운 트리를 장식하고 있더군요 


오늘은 저 트리 장식 위에 있는 별처럼 아름다운 아이와의 묘연을 이야기 해보려합니다


2006년 9월 9일 쿠로의 중성화 후처치 받을겸 남포동에서 제 증명 사진을 찍으러 갔었습니다

그러다 지금은 삼겹살 집으로 변했지만 그 당시에는 호프집이었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저기 올라가는 문턱을 땅과 연결해주는 철로 된 삼각형 모양 받침대 아래 숨어서 지나가는 사람에게

애웅~ 거리며 관심을 보인다 싶으면 홀랑 나와서 먹을 것을 구걸하던 아이가 눈에 띄였습니다

너무 말라 안쓰러웠던 아이는 급하게 사온 천하장사 소세지에 낚여 제 핸드백에 담기게 됩니다 ㅡ,.ㅡ;;

제 첫 업둥이입니다 병원에 가는동안 제 가방안에 폭풍설사를 해주시고..... 

검진결과 엄청난 양의 원충과 기생충을 가지고 있더군요 ㅡ,.ㅡ;; 냄새가.... 아직도 코끗을 스치내요  


이름은 남포동에서 업둥해서 까칠린느 남포동이라고 짖고 걍 남이라도 불렀어요  ^^';;

이갈이를 하고 있는 5~6개월령의 아이었으나 몸무게는 800g!!

화장실을 못가려서 입양도 못가고 눌러 앉혔더니 늘 그렇듯 멀쩡하게 가리는 사기꾼이었습니다

그래요 전 늘 애들에게 호구 잡혀 사기 당하나봐요~ 홍주도 그렇고 열매도 그렇고....응삼이까지....

암튼 어마어마한 미모를 가지고 있던 이 아이는 응삼이처럼 카메라의 사랑을 받는 아이로

발로 찍어도 그 미모가 화사하게 빛나는 아이였어요 

 

 

당시엔 남친이었던 남푠님하를 저보다 더 사랑했고 젖때고 이유식 하러온 피콜로 형제들에게

빈 젖을 물려 젖꼭지가 헐고 살처가 생길 만큼 모성애가 깊은 아이였어요

 

 

요즘 응삼이의 모습에서 남이의 그림자가 얼핏 얼핏 보입니다 둘다 얼굴에 표정이 다양하고

눈빛으로 감정을 전달하는 아이여서 그런가 봅니다


까칠하고 도도하며 튕기는 맛이 일품이던 우리 남이.... 

 


사진에 따라서 청록색, 진녹색, 연녹색으로 눈 색깔이 다르게 나오지만 실제로 보면 푸른 빛이 감도는

진한 청록색의 에메랄드 같던 사람을 홀리는 무척이나 아름다운 눈동자를 가지고 있었어요


거기다 B컵 뽕을 가지고 있었구요 저 앙다문 입술 아래로 삐져 나오는 송곳니~~조차 사랑스러워요


반면 모래를 코에 묻히고 다니는 어수룩함도 있었구요 이중적인 매력을 가진 아가씨였어요


남이의 성깔이 오롯이 돋보이는 사진 아닌가요? ㅎㅎ

 

작고 약했던 남이는 봉팔이가 가져온 허피스 & 칼리쉬 바이러스를 이겨내지 못하고

2007년 11월 27일날 무지개 다리를 건넜습니다 

지금 저에게는 허피스, 칼리쉬 따위 우스운 병이라 완벽하게 케어해서 아이를 잃지 않았겠지만

당시에 무지했던 저는 이 병원 저 병원 헤메다니며 시간을 놓쳤고

강제 급여조차 맘이 약해져 잘 못하던 시절이라 허무하게 아이를 보냈습니다

 

남이를 보내고 한동안은 봉팔이가 너무 미워 파양 생각까지 하게 말들 만큼 제 가슴에 큰 후회와

상처로 남아 있는 아이입니다

 

 

이 아이를 잃고 저는 고양이 커뮤니티에 뜨는 "우리 아이가 아파요", "이렇게 치료했어요" 글을

미친듯이 정독하며 공부를 하기 시작했고 제가 아는 것들을 정리하기 시작했어요

저처럼 무지로 인해 아이를 놓치는 사람이 한 명이라도 줄어들기를 바래서요 


남이가 떠난지 벌써 5년이 지났지만 아직도 남이의 사진을 보면 숨쉬기가 어렵고

가슴이 먹먹해지지만 그래도 남이는 늘 제 가슴속에 살아 있고 늘 함께 하고 있답니다

함께 할 수 있을 때의 감사함을 잊지말아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별이된 천사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남포동 이야기  (15) 2011.12.06
미야와 남이가 새둥지를 틀었습니다  (15) 2011.10.20

설정

트랙백

댓글

  • AkiRa 2011.12.06 16:43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딱봐도 여아처럼 생겼네요 너무 예뻐요- 찬장에 두마리 고양이의 사진과 두 항아리 사진을 보는데 맘이 싸르르 하네요. 저희집 냥이도 10살 할머니라 요즘엔 조금만 아파도 불안불안하고 병원에 가는걸 죽기보다 싫어하는 성격이라 더욱 걱정이 됩니다. 남이는 히이라기님을 만나서 행복했을꺼에요 분명히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1.12.06 16:47 신고 수정/삭제

      아이가 벌써 10살이라니 걱정이 많으시겠어요 아이들과 저희가 삶을 살아가는 시간이 다르다는 것은 알고 있지만 그래도 아이들이 나이를 먹을 때마다 너무 맘이 아파요 ㅠ,.ㅠ

  • 캐티 2011.12.06 18:14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아오... 넘넘 이쁜아이네요 ㅜㅜ
    아오 눈물날거같당...

  • 프릭 2011.12.06 23:02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아... 이 아이가 남이였군요
    눈빛이 그윽한게 정말 이쁜 아이였네요
    사진마다 표정이 있고 사진을 찍을 줄 아는 모델냥이네요
    아이를 보낼때 마음이 얼마나 아프셨을까 느껴집니다
    지금은 고양이 나라에서 아주 행복하게 잘 살고 있을거에요
    저렇게 미모 돋는 아이는 그곳에서도 인기를 주체 못하고 있을거에요 ^^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1.12.07 00:28 신고 수정/삭제

      그렇게 행복하게 지내면서 제가 가기를 기다려줬으면 싶네요 제가 제 품에 있는 아이들 건사 다 하고 남이랑 미아 옆에 갈 그 시간이 남이와 미야에게 길고 지루하지 않기를 늘 바랍니다

  • 은빛바람 2011.12.08 16:00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라기님네집 애들중 제 맘대로 순위1위 쿠로, 2위 남이 일정도로 참 이쁜 아이였어요..^^...
    보고싶네요..그 까칠한 표정 ㅎㅎ...
    라기님한테는 100000분의1도 안돼는 맘이겠지만..아직도 먹먹 해지는게 있네요..
    보고싶다 까칠린느~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1.12.08 16:38 신고 수정/삭제

      까칠린느의 매력을 알아주시다니~~ ㅎㅎ 그리고 기억해주시다니 남이도 기뻐할꺼예요 ㅎㅎ

  • 연애13년차 주부 2011.12.09 08:15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에그..이녀석 진짜 이쁘네요..젖도 물릴정도로 모성도 강하고 뽕주댕이도 튼실하고 눈빛이.. 쫑긋한 귀도 너무 이뻐요!에효..먼저 간 녀석 글 읽을때마다 지금 옆에있는 아이들한테 잘해죠야지..하는 생각이 많이어요.

  • 아니맘 2012.05.09 14:19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고양이 미용 사진 찾다가 우연히.. 구경을 하게되었는데 눈물이 왈칵 나네요...
    좋은곳으로 갔을겁니다!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6.01 16:41 신고 수정/삭제

      저도 좋은곳에서 저희를 지켜 주고 있을꺼라 믿어요

  • 북경아줌마 2012.05.25 21:02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저도 15년키운 흰눈이(개에요, 페키니즈, 봉팔이처럼 눌린 뇨자지요)보내고
    너무 가슴이 아팠네요'''
    그래서 제가 봉팔이를 이뻐하나봐요
    저는 왜이리 눌린놈이 좋은지'''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6.01 16:42 신고 수정/삭제

      눌린 아이들은 묘하게 중독적이에요
      일단 중독 되고 나면 미의 기준이 바꿔서 눌려야만 이뻐보이드라구요 ㅎㅎㅎ

  • 일베인 2013.04.14 21:09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까고 있네 병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