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06/19 - [십이지묘의 일상] - [십이지묘] 숫컷들의 화장실 사용법은 종을 초월하는가?

 

 

어제 포스팅했던 구지리~~ 한 똥깐도

 

원래대로라면 지난 월요일 날 전체갈이를 해야했답니다 ^^;;;

 

 

하지만 7년차 집사는

 

슬슬 늘어나는 꾀와 넘치는 게으름을 주체하지 못하고 

 

데드라인인 10일을 넘기고도 뭔 배짱인지 띵까띵까 하고 있었던 거예요  ㅠ,.ㅠ

 

 

그러다 저희집에서 화장실 경보기 역활을 담당하고 계신

 

모모여사의 이불테러를 당하고나서야

 

정신이 번뜩 들어 미뤘던 전체갈이를 했답니다 ㅡ,.ㅡ;;;

 

 

모모는 미니멈 10일(여름), 맥시멈 15일(겨울)이 넘도록 집사가

 

 전체갈이를 하지 않으면 이불에 똥과 오줌을 함께 지려주는 테러를 해요 ^^

 

덕분에 저희집은 한달에 모래를 80~ 100리터를 소비하고

 

침대에는 방수커버 필수 장착이랍니다 ㅋㅋㅋ

 

 

 집사의 게으름의 원인은 바로 저 모래랍니다

 

이번에는 이틀이나 더 버틴 관계로 모래가 많이 줄어서

 

20리터 봉투에 반정도만 찼는데

 

원래라면 봉투에 전화번호 라인까지 가득차요

 

얼마나 아까운지... ㅠ,.ㅠ

 

 

전 사실 찌릉찌릉한 모래가 아깝지 않았어요

 

갑자기 이불빨래가 하고싶었던 거였....

 

잠깐의 휴식이 가져온 엄청난 일감 ㅠ,.ㅠ 우왕~~~

 

 

 모모에게 밉보이지 않으려고

 

똥깐을 빤딱빤딱하게 닦았어요 휴~

 

5년이나 사용했더니 똥깐에 세월의 흔적이 고스란히 남아있지만

 

아직도 튼실해서 더 대용량 화장실이 나오지 않는한 5년은 더 쓰겠어요

 

본전을 한 세배는 뽑았네요 ㅎㅎㅎ

 

 

 

밋밋한 화장실에 똥삽과 방향제로 데코레이션까지 마친후

 

모래를 들이 붓습니다 ㅋㅋㅋ

 

 

모래 소비량이 많은 저희집에 딱인 코스트코 모래~!

 

 

처음에  한동안 폭풍 먼지를 경험하게 되지만

 

저렴한 가격에 비해 굳기도 좋고 양도 엄청 많아서

 

저희 같은 대가족에게는 딱이네요 히히

 

 

경보는 모모가 울리고  청소 후 사용은 늘 삼순여사의 차지랍니다 

 

왠지 모모가 헛똑똑이란 생각이 드는건 왜 일까요?

 

 

 

 

 사진에는 안 나왔는데 화장실 밖에서 대기 중이던

 

피콜로 고갱님 때문에 출입구가 아닌 문으로 비상 탈출하네요 ㅎㅎㅎ

 

 

 

 

 

저희는 매달 80리터 이상 모래를 주문했었는데요

 

워낙 사용량이 많타보니 저가의 모래를 사용했었어요

 

그렇다고 굳기가 안되는 초저가의 모래는 쓸 수가 없어서

 

그나마 쬐끔 나은 프락티 캣을 주로 이용해왔는뎁쇼

 

늘 짜증이 났던 게!!

 

래 10리터 2포만 주문해도 배송 제한 무게 25kg 가 꽉차서

 

유료 배송비를 12000원 이상 추가로 내고 매달 주문 해야했어요 ㅠ,.ㅠ

 

 

이제는 그 배송비를 택시비로 내고 코스트코를 가요

 

모래 사러 간김에 집사 용품도 살 수 있는 1석 2조의 기쁨이 있어서요 홍홍홍~

 

 

 

그러나 쇼핑을 마치고 나오는 저희 부부의 카트에는

 

카트를 꽉채운 고양이 모래와 고기 & 고기 & 고기 뿐이라는 불편한 진실!! 

 

아~ 어쩔 수 없는 육식주의 부부 ㅠ,.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 마초 2012.06.20 18:27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아 ㅋㅋ 저도 장보면.... 햄 & 닭고기 & 돼지고기 & 소고기..... 이런 육식주의자...
    전 죽어도 채식주의 못할거예요 고기를 너무 좋아해서 ㅜㅜ
    으힛 똥간에서 세월의 흔적이 역력해요 ㅋㅋㅋ 근데 모모가 좀 헛똑똑이네요
    갈자마자 와서 쌀줄알았더니 삼순여사가 갈기 무섭게 들어오네요 ㅋㅋㅋㅋ
    인천엔 코스트코가 없어서 촘 아쉬워요 ㅠㅠ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6.20 20:54 신고 수정/삭제

      모모가 1등으로 사용할 수 없는 가슴 아픈 이유는 화장실 드럽다고 이불에 이미 흥건히 & 와장창 싸질러 주셨기 때문에 테러 용품이 리필될 때까지 사용불가랍니다 ㅎㅎㅎ

  • 카터맘 2012.06.20 19:37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화장실 정말 빤딱빤딱해보여요~~ㅎㅎㅎ
    재주는 모모가 부리고 삼순이가 이득보는군요. 새모래 정말 뽀송해보여요 ㅋ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6.20 20:55 신고 수정/삭제

      당연하죠 팔뚝이 부러져라 솔로 빡빡 닦고 소독한걸요~ ㅎㅎ
      재주는 곰이 부리고 돈은 왕서방이 챙기는 법이죠 ㅎㅎ

  • 프릭 2012.06.20 19:41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새모래 위에 쉬야하는 삼순여사를 보니 저도 시원해지네요 ㅋㅋㅋ
    매달 80리터 이상을 소모하시다니
    비용도 그렇고 쓰레기 버리는 일도 만만치 않겠어요 (ㅜ.ㅜ)

    저는 3주에 한번 정도 바꿔주는데
    이번달엔 살짝 넘기고 있는 중이에요
    경보 울리기전에 저도 빨리 바꿔줘야할거 같아요 ㅎㅎ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6.20 20:58 신고 수정/삭제

      원래는 쉬 싸고 응~도 다시 한번 더 싸시는데 오늘은 피콜의 성화에 쉬만 급히 싸고 가시더라구요 ㅎㅎㅎ
      저 모래 담은 봉투들고 1층 주차장까지 가기 넘 힘들어요 ㅠ,.ㅠ
      안 그래도 가출한 허리 뽀아지겠어요 ㅋㅋㅋ

  • 유라 2012.06.21 04:11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우와- 10일에 한 번씩 전체갈이를 해주시는 군요~(반성)
    저흰 쓸데없이 깔끔을 떠는 몇 아이들 때문에 한달에 140리터 이상을 사요~ㅠ
    매달 모래값이 너무 많이 들어 저희도 프락티캣을 쓰고 있는데
    저희가 산 곳에선 10만원 이상 사면 무료배송이라 한꺼번에 사고 있어요~
    (배송비가 12000원 이상이나 추가라니.. 에공~너무 아까워요~'ㅁ')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6.21 20:00 신고 수정/삭제

      아이고 저희집보다 모래 소비가 더 심한 집이 있다뉘!!!
      전 배송비 내는 대신에 엄청 회원등급이 높아서 할인을 다른 몰 보다 더 받았거든요 ㅎㅎ
      오래 써온데라 나름 정????도 들고 ㅋㅋㅋ

  • catty 2012.06.21 08:40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저는 이렇게 싹싹 비우는건 안하고 있는데...
    한번씩 해줘야할까요?
    청소하자마자 들어가보는건 모든 냥이들이 다 그런가봐요 ㅋㅋ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6.21 19:59 신고 수정/삭제

      쿠키사마 한분이시니까 뭐 특별히 질병도 없고 냄새가 안난다면 전체갈이를 안하셔도 돼용ㅎㅎㅎ
      전체갈이 안하고 화장실을 푸기만 하면 된다니 그저 부럽습니다~~

  • 와우 모래사용량 엄청나시군요...
    하긴 저도 여섯이라 만만치 않아요...
    그래서 요즘엔 일주일에 한번씩 사용한 모래 뜨거운 햇살에 하루 종일 말립니다..
    그러고 나서 부어주면 새것처럼 잘쓰더군요....
    모래값 넘 비싸여...
    대형화장실 저거 커서 부럽습니다..
    밖으로 모래 많이 안 나오나요?
    꼭 한놈이 모래를 아주 밖으로 다 내놔서 미치겠어요...ㅠ.ㅠ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6.21 19:57 신고 수정/삭제

      화장실이 저리 커도 지들이 끄집어 내고 싶으면 뭔짓을 써서라도 끄집어 내드라구요 ㅠ,.ㅠ

  • Favicon of http://afn3535.tistory.com BlogIcon 늘오후 2012.06.21 18:50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이짜낭....내 블로그에서 니 새글이 안올라와~ 왜그런겨~~ 글고 다음 뷰를 통해 들어오면 로긴이 안되서 댓글달기가 엄청 구차너...왜이런겨.....왜~~~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6.21 19:57 신고 수정/삭제

      몇일전 부터 내 블로그가 좀 이상해 ㅠ,.ㅠ
      블로그 옆에 최신글 보여주는 위젯도 막 느리게 업데이트되고.... 이상한데 뭐가 뭔지 몰겠어 ㅠ,.ㅠ
      오빠가 바빠서 고쳐주지도 않고 흐엉~~

  • 쌤냥 2012.06.22 02:39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80리터... ㅇ<-< 집사님들의 허리와 어깨관절이 걱정되는 무게네요;;;
    전 비싼모래로 전체갈이는 안하는 방식으로 전환했어요.
    리터는 World Best Litter라는 드릅게 비싼; 옥수수 심지로 만든 누런 리터를 자이언트 리터팬에 꽉 채우고
    큰 녀석은 산책 나가는 김에 쉬 응아 다 밖에서 하고 오게 하고, (집 앞 성당 화단에 준 거름만 해도... 신부님 ㅈㅅ)
    째꼼한 녀석은 아직까진 새끼 손가락 맛동산과 알감자 수준이라... 팬 한번 채우고 2달째 멀쩡히 쓰고 있어요~ 이대로 1년은 쓰리라~
    (돈없고 게으른 나)

    그런데, 어디 리터회사에서 스폰서 안해주나요!? 쳇... 명색이 고양이계의 파워블로그인데... ㅜ_ㅜ

    p.s., 참, 애들 생식시키면 대소변 냄새는 전무한 수준으로 없어진다는 사실... +_+

    [img]http://ts.daumcdn.net/custom/blog/9/93490/skin/images/for_001.jpg[/img]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6.22 09:41 신고 수정/삭제

      저보다 더 많이 돌보시는 분도 계신데 꼴랑 열둘로 스폰은 말이 안되죠 ㅎㅎ

      쌤냥님 말씀이 맞는거 같아요 묘구가 작을 때에는 고급 모래를 쓰고 전체갈이 횟수를 최대한 줄이는게 맞고
      다묘일때는 저렴이 모래 쓰고 전체갈이 자주하고~ ㅎㅎ

  • 연애11년째 주부 2012.06.22 09:27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80리터라뉘~
    쓰레기 봉투에 모래 채우면 진짜 허리 뽀사지게 무거운데!
    아우~~~~~~~~~~~~~~~~~~~
    난 전체갈이 언제하나...
    하사펠렛으로 바꾸고 나서 더 게을러졌써용.
    양이가 시위하기전에 오늘은 진짜 갈아죠야징...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6.22 09:42 신고 수정/삭제

      저도 흡수형으로 바꿔보고 싶긴한데 후기를 보니까 적응 못하고 고생하는 경우를 봐서 쉽게 도전을 못하겠드라구요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