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희집 애들은 픙채나 떡대만 봐서는 사실...

간식이나 영양제가 필요치 않아요

이거슨 스핑크스가 헤어볼 영양제를 먹는 것과 같은 이치랄까요?

그래서 가끔(가끔이라고 쓰고 허구헌날이라고 읽는다) 간식을 줘요

근데 식구가 많아서 그런지 다들 한 사나흘 굶은 아이들처럼 먹는데요

늠 부끄럽답니다....


요 튜브 영양제만 봐도 그래요

처음 꺼냈을때는 거의 새거 였던 간식을

저렇게 쪼그라 들도록 배포했건만

뚜껑에 묻은 거라도 더 먹겠다고 난리치는 애들이 넘 우끼면서도

안쓰러워서 찍어봤어요

그렇게 먹고도 응삼이는 튜브를 끈어 먹을 기세로 먹네요

이것들은 배에 그지가 들었나....

꼭 그렇게 없이 사는 티를 내야하나?

원래 형제 많은 집에서는 밥에 소금만 뿌려줘 먹어도 맛난다더니

딱 그짝입니다  ^^

암만 봐도 저희집에는 살찌는 수맥이 흐르는 것  1000% 확실합니다 ㅠ,.ㅠ



이것 보세요~ 그렇게 먹고도 부족해

내일 먹을려고 남겨놨어요!


남겨 놓은거 닦을려고 하니 급하게 먹으며 윈크 한방 날려줍니다

내가 미챠!


아! 또 먹고 싶다~

 


엄마! 혼자만 몰래 먹고 살찌지 말고 저도 쫌 주세요~!

라고 말하는 듯한 응삼군의 눈빛에

왠지 모르게 찔리는... 저입니다

올해는 우리 식구 모두 다이어트 돌입입니다!!

근데 왠지 모르게 배가 갑자기 고파지는 건 왤까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 AkiRa 2012.01.03 18:48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히이라기님와 프로채터오빠의 집은 성경에 나오는 비옥한 약속의 땅 가나안정도급인가 봅니다. 애기들이 윤기가 좔좔 ㅋㅋ 좋은거에요 암요!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1.03 21:45 신고 수정/삭제

      아니 뭘 그정도까지... ㅎㅎ 걍 열성적으로 먹고 열성적으로 뛰어 당기니 그런거겠죠 ㅋㅋㅋ

  • 프릭 2012.01.03 19:04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원래 '오늘부터 다이어트 해야지'하고 결심하면
    그때부터 먹을것이 더 땡기게 되자나요? ㅎㅎㅎ
    밥먹을때 여럿이 먹으면 정말 맛있듯이 아이들도 그런가봐요
    응삼이... 얼마나 맛있으면 튜브에 달려들다가 눈 몰리겠어요 ㅋㅋㅋ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1.03 22:41 신고 수정/삭제

      그런가봐요 ㅠ,.ㅠ 다이어트 하겠다고 맘 먹었는데 급 배고파져서 고기 먹었어요 ㅠ,.ㅠ

  • 카터맘 2012.01.03 21:23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ㅎㅎㅎ 응삼이 너무 귀여워요~~
    어쩜 저렇게 튜브를 정말 짜먹을 기세로 잘먹을까요~ ㅎㅎㅎㅎ
    고냥마마들은 잘 먹는게 좋은 것 같아요. 그래야 잘 아프지도 않고...ㅎㅎㅎ
    전 그냥 보기만해도 흐뭇하네요 ㅎㅎㅎ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1.03 21:47 신고 수정/삭제

      아주 아갱일때 잘 먹는게 고냥마마의 평생 건강을 자우 하는 것 같아요 어릴때 못먹은 애들은 꼭 병치레를 해서 집사 속을 썪이네요 ㅠ,.ㅠ

  • 캐티 2012.01.04 23:08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턱에 묻은건 비상식량인가요? ㅋㅋㅋㅋㅋㅋㅋㅋ 아놔 빵터졌어요.

  • 미동이형미오 2012.01.04 23:27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무슨 영양제길래 저토록 맛나게 먹는단 말입니까...
    보고있는제가 다 입맛이 다셔지네요...아 침넘어간다...ㅎㅎㅎㅎ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1.05 13:39 신고 수정/삭제

      짐펫 영양제예요 ㅎㅎ 사은품으로 왔길래 올만에 영양제를 줬더니만 반응이 좋드라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