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어지게 늦잠을 자고 일어나

양푼이에 식은 밥에 남은 반찬을 때려부어

석~석 비빈 한정식 비빔밥 브런치를  우~아~하게~ 즐기고

잔뜩 밀린 설거지와 청소는 스킵한 채 

설탕 둘, 프림 둘이라는 일급비밀 레시피로 제조한

다방커피 한 사발을 들고 여유롭게~

포스팅이나 할까? 하고 컴퓨터 방에 들어선 순간!!!



제 눈에 들어온 것은....

참혹하게...

쓰러져 있는...






"캣타워"

띠로리~~ 


그것도 잘록했던 허리가 댕강!

밤 사이에 뭔 일이 있었기에~!!!!!


얼마나 힘이 좋으면 저 나사가...

저 강철 나사가...

두동강이 났단 말인가!
 
그렇게 허무하게 뽀사지기 있기? 없기?   


있기!

 


엄마가 패닉 상태가 되거나 말거나


네일케어에 정신 팔린 응삼이놈!!



이것들이~~~~~!!



나 몰래 뭔 보양식을 챙겨 먹길래 힘이 넘쳐 주체를 못하고

집안 살림살이를 죄다 해먹느나!!
 
산삼으로 깍두기라도 담아 먹느냐! 이놈들! 



역대 해먹은 물품!!


콩지 : 브라운과 TV 1대, 장농 한통(스프레이), 장식장(스프레이)

덕구 : LCD모니터 2대, 리첼 소형 화장실

봉팔 : 소형 캣타워(똥 칠갑)

모모 : 타블렛, 이어폰 10개 이상, 해드셋 3개, 스피커 1개

백군 : 아이폰 케이블1개

홍주 : 아이폰 케이블1개 

쿠로 : 모뎀 1개, 스탠드 1개

삼순 : 물 그릇 대신 쓰던 시가 3만원짜리 수반 1개
 

범인 미상 : 8기가 SD메모리 카드, USB 2개,  2G 휴대폰 충전기 3대, 안드로이드 연결선 1개

등등... 기억 못하는 자잘한 건 수백건도 넘음!
 



이렇게 해먹은 것도 모자라

이제는 캣타워까지 해먹었...구나..
 




빌려고 했으나 인터넷 샤핑몰에서

부품 구매하고 폭풍 도라이바질을 한 덕분에


내 월급 빼고 다 올랐다는 살인물가 덕분에

주머니 가벼워진 집사는 놀란 가슴을 쓸어 내렸답니다


살아 돌아와주어 고맙소! 타워군!!

우리 한 10년만 더 버텨주게~~

내 부탁함세! 


그리고 그 지경이 되면서도 우리 애들 안다치게

잘~

자빠져줘 고맙우이 ㅠ,.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 프릭 2012.03.13 12:40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어허허허허허허허...
    삼가 고 스크래쳐의 명복을 빈지 얼마 되지도 않았는데
    하마터면 큰일날뻔했네요

    도대체 어떻게 하면 저 튼튼한 기둥을 무너뜨릴수 있는걸까요? (ㅡㅡ)a
    이 녀석들이 밤새 누가 더 발힘이 쎈가 내기 한게 아닐까...

    부품을 따로 팔아서 다행이네요
    부러진 캣타워 수리 하신거.. 히이라기님이지요?
    이젠 모든 수리와 정비는 남편님하가 아니라 히이라기님이 다 하실거 같은.. ㅋㅋ

    제발 이제는 살림 말아 먹는 아이들이 되지 않기를.... ^^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3.13 13:58 신고 수정/삭제

      완전 줄초상?? 치는 줄알고 깜딱 놀랐어요 ㅎㅎㅎ
      어찌나 힘들이 좋으신지... 못 해먹는게 없네요 ^^
      제가 목공이나 diy에 관심이 많고 게다가 남푠님하가 망손인지라 시켜 봐야 속만 터져요
      전동 드릴로 못 박으면서 대각선으로 박는 신기한 재주를 가졌어요 ^^
      초반에는 망손이라고 머라고 하면 싫어하더니 이제는 나 망손이라 못해~ 당신이 해~ 라고 저한테 미뤄요
      그래서 집에서 공구 들고 설치는건 저라는... 그래서 제 팔뚝이 굵은가봐요 ㅠ,.ㅠ

  • 지음 2012.03.13 14:31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우와~ 손재주 좋으시네요..ㅎㅎ

    의외로 대빵이신 쿠로선생이 해드신것이 적군요..

    미제사건은 연관성으로 봤을때 모모양이 가장 유력한것 같습니다. ㅎㅎ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3.13 15:07 신고 수정/삭제

      모모년은 주로 끈! 전선 이런것만 좋아라 하세요
      저렇게 굴리다 씹어서 해먹는 작은 물건들은.... 흥미가 없어요 ㅠ,.ㅠ

  • 채리맘 2012.03.13 14:56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안녕하세요...저는 님이 엄청부럽답니다...제 로망이 고양이랑 사는건데 아직까지 이뤄지지 않고 있어요...
    야옹이 뒷바라지로 고생이 많으실거 같은데...제가 십이지묘의 팬이 되고 싶네요...부럽네요...요즘에 님이 올린사진 보는게 쏠솔한 재미를 느껴요...꾸벅^^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3.13 15:08 신고 수정/삭제

      언젠가 집사님이 되실꺼예요 묘연이 체리맘님을 찾아오기를 바래봅니다~

  • 무지개 2012.03.13 23:30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와우...!!!! 캣타워도 저리될 수 있군요...저도 얘들 안다친 거에 그저 감사했을듯 해요,ㅠ 사고도 그저 안다치게만 쳐준다면 감사하죠... 모..저 조금만 울게요...ㅠ 흐흑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3.16 21:23 신고 수정/삭제

      안다치기만 한다면 사고도 좀 쳐도 괜찮지 않을까요?
      말썽꾸러기여도 좋다 건강하게만 자라다오가 저희집 모토로 삼아야겠어요 ^^

  • 연애13년째 주부 2012.03.14 00:27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띠로리~~~
    우당탕하고 안떨어지구 조로케 조신히 자빠져 있어서 다행예요!애들이 해먹은 품목보다 '똥칠갑'에서 빵터짐..ㅋㅋㅋ근데 뭔가 사연이 있을수도?부속품으로 새거처럼 우뚝 솟아났으니 을매나 다행인쥐~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3.16 21:24 신고 수정/삭제

      참 조신하게도 자빠져있죠? ㅋㅋㅋ

      인조털 캣타워였는데 봉팔이 똥칠갑을 참 얼마나 하셨든지... 냄새가 안빠져서 버렸답니다 ㅠ,.ㅠ

  • 캐티 2012.03.14 08:01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아 어떡해요 ㅋㅋㅋㅋㅋㅋㅋ 웃으면 안되는데 웃음이....
    그와중에 응삼이 진짜..... ㅋㅋㅋㅋㅋ
    음.. 이건 캣타워가 부실하게 만들어진거라고 주장해봅니다.(고양이변호사)

    • Favicon of http://iyeti.kr BlogIcon 프로채터 2012.03.14 09:39 신고 수정/삭제

      다른집과는 다르게...
      X12배속으로 늙어가는 캣타워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3.16 21:26 신고 수정/삭제

      캣타워가 부실한거라고 믿어야겠죠? 그게 속이 편하겠죠?

  • 늘오후 2012.03.16 12:23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ㅋㅋㅋㅋㅋㅋㅋㅋ 애들은 엄마 닮아서 그런거래............ㅎㅎㅎㅎㅎㅎㅎ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3.16 21:26 신고 수정/삭제

      엥? 내가 저렇게 활동적이고 힘을 주체 못한단말여?

  • 카터맘 2012.03.17 11:39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오~ 저 튼튼해보이는게 넘어져 있어서 정말 깜짝 놀라셨을 것 같아요
    그래도 수리로 끝나서 다행이네요 ㅋ

    저 애들이 망가뜨린 리스트보고 깜짝 놀랬어요ㅋㅋㅋ
    케이블이랑 이어폰도 막 끊어놓는군요~;;;
    아이폰 케이블이랑 이어폰 은근 비싼데 좀 많이 놀래셨을 것 같아요~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3.20 16:02 신고 수정/삭제

      비싸서 고민이라기보다는 애들이 감전 될까봐 그게 걱정이예요 전자제품들은 안 건들면 좋겠는데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