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로의 팬이심을 자처하시는 분이 계셔서

쿠로 슨생의 단독 포스팅을 준비해봤습니다 ^^


한 폭의 그림과 같은 눈부신 외모

뉘집 아들인지 몰라도 잘생겼다!


쿠로스키는 엄마가 페르시안이라서 그런지 몰라도

장모도 아니고 단모도 아닌 어중간하면서 풍성한 터럭을 가지고 있어요

근데 털이 몸에 딱 붙어 나기 때문에

그냥 눈으로만 보기에는 털이 그렇게 긴지 잘 몰라요
 

그래서 사진에서는 오동통해보여도

직접 만져보면 참 말랐답니다


 

참 말랐는데도 몸무게는 6.6~ 7kg로 사이를 왔다갔다 하지요

비슷한 몸무게의 덕구 보다 몸길이가 5cm 정도 더 길고
 
발도 더 큰 우리의 쿠로스키~

7kg 덕구는 살이 알알이 들어 차서 빵빵, 똥글, 후덕한데 

쿠로는 마른 느낌인 이유는

덕구 보다 훨 뚜껍고 옹골찬 뼈대 때문이예요

고양이 계의 통뼈랄까요?


더도 말고 덜도 말고 500g만 더 쪘으면 좋겠어요

뚱맥이 흐르는 우리집에 갈비뼈가 앙상히 만져지는 고양이라니....


자존심도 쎄고 고집도 쎈, 폼생폼사 고양이입니다

그런 반면에 집사 살살 녹이는 애교도 부릴 줄 아는 우리 쿠로스키~

 


하지만 애교는 은밀히 부려야 한다는 쿠로의 철학 때문에

또리방하거나 깜찍한 모습은 거의 카메라에 잡히지 않아요

잠깐 아깽이 얼굴이 나온다 싶으면

...

급 정색 하십니다


언제나 이런 근엄 모드로 일관하는 피곤하게 사는 고양이랍니다

 


하지만 장난감 앞에서 태연하기란 쉽지 않은 법

순간 순간 아깽이 얼굴이 나오기도 해요 ^^


초집중한 쿠로~!

 

저 에메랄드 눈동자!

밀가루 잔뜩 묻은 주뎅이~~

 

 

힘이 어찌나 좋으신지 낚시대 휘어지는거 보이시나요?



즐거운 놀이 타임이 끝나고

사랑해 마지 않는 너덜너덜한 스크래쳐 위에서 휴식중인 쿠로


쿠로가 넘 좋아하는 터라 아직 구 스크래쳐를 버리지 못했답니다 ㅠ,.ㅠ

 

그렇게 놀고도 부족한지 불만가득한 표정!

난 팔떨어지는 줄 알았다고~

이런 무한 체력의 고냥이 같으니라규~!!!!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 AkiRa 2012.02.28 22:50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쿠로는 고양이인데도 뭔가 정말 멋져서 제 맘을 두근두근거리게 하는 뭔가가 있어요- =ㅂ= 키도 크고 발도 크고 제 이상형이네요 ㅋㅋ 테비도 정말 멋져요! ㅋ

    • Favicon of http://iyeti.kr BlogIcon 프로채터 2012.02.29 13:58 신고 수정/삭제

      덕구는 버린것이야?
      그리고 쿠로 욕 잘해...
      우웨에~ 우웨에~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3.07 18:42 신고 수정/삭제

      [참 일찍도 쓰는 답글] 아키라님은 거묘에 필이 받으시는군요~ 전 거묘 뚱묘파~ ㅎㅎ

  • 카터맘 2012.02.29 00:03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쿠로~~~ 체구가 큰 거묘군요 ㅎㅎㅎ 한번 안아보고 싶어요
    노는 것도 너무 귀엽네요 ㅎ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3.07 18:44 신고 수정/삭제

      [참 일찍도 쓰는 답글] 손님 방문시 투명해지십니다 ㅎㅎ 쿠로는 손님이 놀러 와도 못 보고 가는 멤버중 하나... 입돠!

  • 프릭 2012.02.29 02:38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낚시대 잡을려고 서있을때의 저 안정적인 모습
    주댕이에 밀가루 묻히다가 살짝 가슴에도 묻히시고
    놀이 시간에 귀여운 척(?)
    왼쪽 발을 살짝 들어올려 애교쟁이 모습도 연출하는
    쿠로는 진정한 일인자.. 아니 일묘자 입니다 ^^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3.07 18:45 신고 수정/삭제

      [참 일찍도 쓰는 답글] 압! 가슴 팍에 묻은거 찾아 내셨군요 홀라당 밀면 가슴 부위에 다이아 모양의 흰 모양이 있답니다 ㅎㅎ

  • 캐티 2012.02.29 13:28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아오 저 뽕주댕이....... ⓛㅅⓛ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3.07 18:45 신고 수정/삭제

      [참 일찍도 쓰는 답글] 뽕이 재대로 들어 갔습죠ㅎㅎ

  • 떡군 2012.03.01 23:01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직접만져보면 말랐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왕공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품종피가?
    그런거야?
    몰랐네ㅜ
    장농위 숨어있던,쿠로선상ㅜ
    진정 보스가맞나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Favicon of http://iyeti.kr BlogIcon 프로채터 2012.03.02 19:16 신고 수정/삭제

      [img]http://ts.daumcdn.net/custom/blog/9/93490/skin/images/for_009.jpg[/img]
      예전에는 많이 통통했는데
      요즘은 뼈밖에 없는데다
      좀만 만져도 우웨~~우에~~ 욕부터하고
      나름 까칠한건지 쿠롱이가 계속 스트레스 받아서리...
      만지고 싶어도 되도록이면 가만히 냅둡니다...
      근데 살이 안찌네요... ㅠㅠ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3.07 18:46 신고 수정/삭제

      [참 일찍도 쓰는 답글] 직접 만져보면 진짜 말랐단 말이여 ㅠ,.ㅠ

  • 은빛바람 2012.03.07 20:36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하악~하악~이런거 이런거~~~~너무 좋아~
    쿠로님 사랑해요~~~통뼈 원츄~~~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3.10 22:01 신고 수정/삭제

      은빛 바람님은 쿠롱이 보셨죠? 말자 데리러 오셨을때! 그때 울 쿠로로 참 애기였는데... 덩치는 아니었지만...

  • 떡군 2012.03.07 22:26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직접만져보면 참말랐답니다ㅜ
    대단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퍽도 많이말랐쎌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대장슨생님은, 워찌그리 소심하신지, 낯선손님오면 잽싸티는건 여전한가ㅋ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3.10 14:54 신고 수정/삭제

      여전히 빛의 속도로 튀기 바쁘심 ㅎㅎ
      고양이 버릇 개주겠어~~

  • 무지개 2012.03.08 14:25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img]http://ts.daumcdn.net/custom/blog/9/93490/skin/images/for_009.jpg[/img] 아웅..!!! 드뎌 왔어요~~!!! 개인 신상에 일이 많이 생겨서 늦게나마 우리 쿠롱이 보러 ㅋㅋㅋ 쿠로 넘 이뽀요...+_+ 에메랄드 눈동자.. 갖고싶다... 이남좌...!!!!! ㅎㅎㅎ
    이렇게 정리 잘해서 바로 올려주셨는데... 전 늦게 왔군요...Otz.. 그래도 이쁜 쿠로봐서 기분이 한결 좋아지네요...^^

    • Favicon of http://catbook.kr BlogIcon 히이라기 2012.03.10 14:55 신고 수정/삭제

      쿠로 특집 편을 자주 올리도록 노력할꼐요~ 채찍질??해주세요~